이벤트  초복
16-07-201623:00 TV5MONDE

매년 7월에서 8월 사이에 돌아오는 세 번의 절기인 "초복, 중복, 말복”을 일컸는 '삼복'이라고 하는데요, 올해의 7월 17일은 그 삼복의 ‘첫째 복’이자 삼복의 시작을 알리는 ‘초복’입니다. 몹시 더운 날씨를 가리켜 ‘삼복더위’라고 하는 것도 삼복 기간이 여름철 중에서도 가장 더운 시기인 것에서 유래한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초복과 더불어 올해의 중복은 7월 27일이며 말복은 8월 16일입니다. 이러한 삼복의 날짜는 성 4대문 안에서는 개를 잡아 충재를 방지하고 초복, 중복, 말복에 제사를 지냈던 중국의 문화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복날과 관계있는 흥미로운 속신이 있는데요, 복날에 시내나 강에서 목욕을 하면 몸이 여윈다고 합니다. 이러한 속신 때문에 복날에는 아무리 더워도 목욕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러나 초복 날에 목욕을 하였다면, 중복 날과 말복 날에도 목욕을 해야 한다고 하는데요, 이런 경우에는 복날마다 목욕을 해야만 몸이 여위지 않는다고 믿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오래전부터 복날에는 무더위를 날리기 위해서 산간계곡에 들어가 발을 씻거나 해안지방에서는 바닷가 백사장에서 모래찜질을 하면서 더위를 이겨내었다고 하는데요, 이러한 활동 이외에도 복날에는 보신을 위하여 특별한 보양음식들을 장만하여 먹었다고 합니다. 중병아리를 잡아서 '영계백숙'을 만들어 먹으며 한여름 무더위에 영양을 보충하고 더위를 먹지 않고 질병에도 걸리지 않는다 하여 '팥죽'을 쑤어 먹기도 하였답니다. 또한 여름을 대표하는 과일인 '참외나 수박'을 먹으며 더위를 이겨냈다고 하네요.
 
이러한 전통이 현재에까지도 이어져 초복에 삼계탕을 먹으면 더운 여름철에도 원기를 회복하는 데에 도움을 준다고 하죠. 오장을 편안하게 하고, 기력을 증진시켜주며 한 여름에 꼭 필요한 영양을 보충을 해주는 삼계탕 드시고, 올여름 더욱 편안하게 나시는 것은 어떨까요?
 
shutterstock_399396538-(1).jpg



 
TV5MONDE는 프랑스어로 방송되는 글로벌 문화 네트워크로써, 한글자막과 함께 다양한 영화 및 드라마, 뉴스, 스포츠 중계, 수준 높은 다큐멘터리, 여행 매거진, 유아 프로그램 그리고 여가 프로그램들을 제공합니다. 전 세계 2억 6천만이 넘는 인구가 12가지 언어 자막으로 10개의 TV5MONDE 채널을 시청하고 있습니다. TV5MONDE는 또한 문화 엘리트층과 광범위하게 분포하는 전 세계 프랑스어 사용자들을 주 시청자 층으로 두고 있습니다.

추천 프로그램

 

추천 프로그램

 

추천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