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 식료품 – 향토 식도락

리얼 지역 기행을 통해 각 에피소드에서 어부 생산업자, 농부 혹은 일에 대해 누구보다 열정이 넘치고 깐깐한 것으로 유명한 매니저를 만납니다. 그들의 이야기와 경험들은 식품의 비밀과 정교함에 대해 말해줍니다.

생산 과정, 역사, 경제구조를 설명합니다. 기 마르탱 셰프는 에피소드마다 그만의 전문지식과 호기심을 공개하고, 소비자 뿐만 아니라 전문가들과도 함께 토론을 한다. 각 에피소드의 끝에는 그랑 베푸의 셰프가 그의 요리법을 전한다.



다음 방영 시간:
수 20-1208:30, 목 21-1210:31
26min
EnFrJaKo
에피소드 28/35
고급 식료품점 – 식도락의 고향

레위니옹의 코코넛과 강황
그레그 평원에서 기베르 오아로는 강황을 재배하고 가공한다. 분말형태로 만들어진 강황은 레위니옹 음식과 특히 카레에서 빼놓을 수 없는 재료이다. 코코넛 매종에서 디디에 솔레스는 갈증을 풀어주고, 영양분 섭취를 돕는 칼륨이 풍부한 열매, 코코넛을 생산한다.

사회: 기 마르탕.
토 23-1211:30, 수 27-1208:30, 목 28-1210:30
26min
EnFrJaKo
에피소드 29/35
고급 식료품점 – 식도락의 고향

코스티에르의 꼬뜨-뒤-론과 석류
프랑스 남동쪽의 론강 유역은 포도밭 42,000 헥타르를 포함하고 있다. 도마장에 있는 보스크 성에서 포도를 재배하는 기 레이노는 다양한 품종의 포도나무를 재배하고 이를 꼬뜨 뒤 론 포도주로 만든다. 같은 지역에서 장-클로드 페레토는 달면서 신맛을 띠는 열매, 석류를 재배한다.

사회: 기 마르탕.
토 30-1211:30, 수 03-0108:32, 목 04-0110:31
26min
에피소드 30/35
고급 식료품점 – 미식의 고향

유명한 쉐프 기 마흐땅이 프랑스 고향의 상징적인 물건들을 소개하고, 그들이 만들어낸 것들의 초상화를 보여준다. 프랑스 식도락 같은 점이 없는 열정적인 남녀들과의 만남.

사회: 기 마흐땅.

사진

 

비디오

 

추천 프로그램